지도 - 아바단 (투르크메니스탄) (Abadan)

세계 >  아시아 >  투르크메니스탄 >  아할 주 >  아바단

아바단 (Abadan)

아바단 (Abadan) 은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근교에 위치한 아할 주의 도시이다. 1963년 세워졌으며, 2002년 10월 투르크메니스탄의 대통령 사파르무라트 니야조프에 의해 이름이 바뀔 때까지 뷔제메인 (Büzmeýin) 이라는 이름이었다. 전통적인 러시아식 이름은 베즈메인 (Bezmein, Безмейн) 이다.

도시의 현재 시장은 오라즈미라트 가라야예프 (Orazmyrat Garajaýew) 이며, 가라야예프는 2007년 투르크메니스탄 대통령 선거에 출마했던 후보 가운데 한 명이었다. 거주 인구는 약 50,000명이다.

2011년 7월 7일, 현지 시각으로 16시 45분, 아바단에서 거대한 폭발이 일어났다. 정부 관계자는 폭죽 창고에서 발생한 폭발로 군인 2명과 시민 13명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야권 그룹은 실제 폭발 원인은 소비에트 시대의 무기 창고라고 주장하며, 이 폭발로 1,300명 넘게 사망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지도 - 아바단 (Abadan)

위도 / 경도 : 38° 3' 15" N / 58° 11' 50" E | 시간대 : UTC+5 | 통화 : TMT | 전화 : 993  

나라 - 투르크메니스탄

투르크메니스탄의 국기
이란, 아프가니스탄,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카스피 해에 접해 있다. 중앙아시아 남단에 있는 이슬람 공화국이다. 1990년 8월 주권 선언을 하고 1992년 3월 독립국가연합에 가입하였다. 옛 소련 독립국 중 유일하게 계획경제체제 하에 있다. 국토의 90%가 사막이다. 날씨가 극도로 건조하고 혹서가 계속된다. 민족구성은 투르크멘인 85%로 다수를 차지한다. 소련 제3위의 석유생산국이었다. 천연자원은 석유, 천연가스, 유황 등이다. 공업은 석유의 채굴과 제유, 면공업, 제사업, 유리, 융단업이 발달하였다. 농산물로는 면화, 곡물, 포도, 양모, 누에고치 등이 생산된다. 나라의 동부에서 남부를 싸고도는 카라쿰 운하는 아무다리야강의 물을 카스피해까지 인도하는 세계에서 가장 긴(전장 1,400km) 주행(舟行) 관개운하로서, 이미 아시가바트 서쪽까지 개통하였다. 본래 물이 부족한 이 나라에 운하의 물이 주는 혜택은 매우 크다.

국토 면적의 90%는 카라쿰 사막으로 구성되어 있다. 서쪽은 카스피 해에 접해 있다. 남부는 이란과의 국경 지대이고, 북쪽 우즈베키스탄과의 국경 지대는 강이 흐르고 있다.
통화 / 언어  
ISO 통화 상징 유효숫자
TMT 투르크메니스탄 마나트 (Turkmenistan manat) m 2
ISO 언어
RU 러시아어 (Russian language)
UZ 우즈베크어 (Uzbek language)
TK 투르크멘어 (Turkmen language)
지도  
Neighbourhood - 나라  
  •  이란 
  •  카자흐스탄 
  •  우즈베키스탄 
  •  아프가니스탄 

페이스북

 mapnall@gmail.com